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천 특전사 훈련중 총기 오발사고로 1명 병원 후송

기사승인 2019.03.12  16:44:32

공유
default_news_ad1

이천시 마장면에 있는 특전사에서 사격훈련 중 총기 오발사고가 발생해 부사관 1명이 좌측 종아리에 관통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군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8께 이천시 특전사 사격장에서 기동사격훈련 중 3여단 특수임무대 소속 김모 중사(28)가 기관단총 탄창을 교환하던 중 총알이 발사돼 같은 부대 신모 중사(24)의 왼쪽 종아리를 관통했다. 현재 신 중사는 국군 수도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날 부대원 43명은 오전 8시 30분께부터 영내 원형사격장(실내)에서 김 중사를 선두로 대테러 사격훈련을 하던 중 김 중사가 소지한 3개 탄창 가운데 마지막 탄창을 교환하던 중 탄알 1발이 발사돼 사고가 일어났다.

사격훈련은 사격장 중앙에 원형 타깃을 두고 2명이 같은 방향으로 이동하며 사격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국군수도병원은 신 중사에 대한 골절 접합 및 파편 제거 수술을 진행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