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천시, 배달음식 원산지 표시 의무화

기사승인 2020.07.03  16:09:09

공유
default_news_ad1
   

이천시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일부 개정에 따라 1일부터 전화주문 등으로 판매되는 배달 음식에도 원산지표시가 의무화 된다고 밝혔다.

음식점 원산지 표시 품목은 농축산물 9개 품목으로 쇠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오리고기, 염소고기(유산양 포함), 배추김치(배추, 고춧가루), 쌀(밥, 죽, 누룽지), 콩(두부류, 콩국수, 콩비지)등이고, 수산물은 15개 품목으로 넙치, 조피볼락, 참돔, 미꾸라지, 뱀장어, 낙지, 명태(황태, 북어 등 건조한 것은 제외), 고등어, 갈치, 오징어, 꽃게 참조기, 다랑어, 아귀, 주꾸미 등이다.
 
해당 표시품목의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할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거나 표시방법을 위반할 경우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천시 관계자는“지속적으로 원산지표시 지도·점검 및 홍보활동을 실시하여 판매자들이 행정처분 등 불이익을 받는 사례가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