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천문화재단, 경기도 문화의 날, ‘경기도무형문화재 제49호 한봉석’ 전시 개최

기사승인 2021.08.25  17:15:07

공유
default_news_ad1
   

(재)이천문화재단(이사장 전형구) 이천시립박물관은 ‘8월 경기도 문화의 날’인 오는 8월 26일(목)부터 9월 12일(일)까지 경기도무형문화재 제49호 목조각장 한봉석 『비수갈마를 꿈꾸며, 두 번째 이야기』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편안한 자세로 수행하는 모습을 표현한 《나반존자》, 조선 후기를 대표하는 조각승 색난의 작품을 재현한 《목조아미타삼존불감》 등 약 14점을 살펴볼 수 있다. 또한 한봉석 작가의 작품뿐만 아니라 그의 이수자 옥용호를 포함한 제자들의 작품도 함께 관람할 수 있다.

‘비수갈마’란 불국토를 장엄하는 ‘하늘의 장인’을 의미한다.
한봉석 작가는 불교 조각을 매개로 하여 부처님의 마음을 충실히 표현하면서도 꾸준히 연구하며 자신만의 독창적인 작품을 만들어 낸다.

14세 때부터 목조각이라는 분야에 매진해 온 그는 2010년 경기도무형문화재 목조각장 제49호로 지정되며 그 결실을 맺었다. 또한 2010년부터 해외 유출 문화재 재현을 통해 유출 문화재 환수 운동에 참여하며 불교 미술 문화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을 활발히 해왔고, 2012년부터는 충북대학교에서 제자들을 양성하며 비수갈마를 향한 삶을 살고 있다.

이천저널 icjn2580@hanmail.net

<저작권자 © 이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